IMG-LOGO

“옛 그림! 아는 만큼 보인다” 손철주 평론가를 만나다

군산 새만금아카데미 드디어 개강, 25일 ‘손철주’작가 강연


  (  편집부   2020년 06월 19일   )

IMG
코로나19로 개강을 연기했던 군산새만금아카데미가 오는 25일부터 문을 연다.

군산시는 오는 25일 오후 7시 예술의 전당 소공연장에서 올해 첫 새만금아카데미 시민교양강좌를 연다고 밝혔다.

첫 강연은 미술교양서 최고의 스테디셀러 <그림 아는 만큼 보인다>의 저자이자 미술평론가 손철주 작가가 자리해 해박한 식견과 다정한 입담으로 어렵게만 느껴졌던 옛 그림에 담겨있는 의미를 해석하고 시민들이 드넓은 그림의 세계로 쉽게 다가올 수 있도록 현대에 맞게 재해석해보는 흥미로운 강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손철주 미술평론가는 신문사에서 미술 담당 기자로 오랫동안 국내외 미술현장을 취재했고, 신문사 문화부장과 취재본부장 등을 역임했으며, 현재사단법인 우리문화 사라의 운영위원이자 미술칼럼니스트로 활동 중이다. 저서로는 ‘옛 그림 보면 옛 생각 난다’, ‘꽃피는 삶에 홀리다’, ‘흥, 손철주의 음악이 있는 옛 그림 강의’가 있다.

군산시 관계자는 “코로나 19로 억눌려왔던 시민들의 마음을 위로하고 잠시나마 시민들의 풍요로운 감성 함양에 도움이 되는 뜻 깊은 시간이 될 것”이라며 “시민들의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강연은 “코로나19 생활 속 거리두기가 시행 중이므로 선착순 150명이 무료 입장 가능하며 참석을 원하는 시민여러분께서는 나와 이웃의 안전을 위해 마스크를 꼭 착용해 달라”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