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G-LOGO

군산푸드 통합인증시스템 최종보고회 개최

푸드플랜 학교급식 및 로컬푸드 안전성 확보


  (  편집부   2020년 06월 26일   )

IMG
군산시가 자체 생산 유통되는 지역농식품의 안전성관리와 로컬푸드의 안정적 정착을 위한 통합인증시스템 구축 최종보고회를 개최하며 눈길을 끌고 있다.

군산시농업기술센터는 26일 농업인 및 관계자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시에서 생산·유통되는 지역 농식품의 안전성 관리와 로컬푸드의 안정적 정착을 위한 군산푸드 통합인증시스템 구축 용역 최종보고회를 가졌다.

이번 보고회에서 푸드플랜 사업선정, 학교급식 및 로컬푸드 사업정착, 친환경 농산물 생산단지 확대에 따른 농산물의 안전성을 확보하기 위한 군산푸드 통합인증 시 스템 수립 로드맵 등을 제시했다.

군산푸드 인증제는 농산물의 생산 및 품질관리 체계에 일정한 기준으로 검사하고, 생산된 농산물에 인증마크를 표시하여‘누가, 언제, 어느 곳에서, 어떻게 생산 했는가’등의 정보를 소비자에게 알리고 군산시가 인정한 지역 우수농산물임을 표시하고 안전성을 확보하는 제도이다.

이번 연구용역의 주요내용은 군산푸드 통합인증시스템 개발 및 정착 방안, 군산푸드 통합인증 기준 및 매뉴얼을 제시하고 로컬푸드 통합인증 시스템 운영절차, 로컬푸드 생산·소비 촉진 확대를 위한(예비단계에서 인증단계까지의) 5가지 기준, 5가지 단계적 인증시스템 방안 등을 마련했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군산푸드 통합인증제 운영을 통해 군산시가 인증하는 지역농산물이 우리시 뿐만 아니라 수도권 등 전국에서 다른 지자체보다 먼저 판매되고 인정을 받아 농가의 소득이 증대 될 것”이라며, “지역농업을 통한 선순환 지역경제 체계를 만들어 지역내 소비 촉진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