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G-LOGO

더 나은 관광서비스 제공 위한 문화관광해설사 근무복 지급


  (  편집부   2020년 06월 30일   )

IMG
군산시는 주요 관광지에서 활동하고 있는 문화관광해설사에게 관광객들이 보다 쉽고 빠르게 다가갈 수 있도록 통일된 근무복을 지급했다고 밝혔다.

지난 2002년부터 운영해 온 문화관광해설사는 현재 40명으로 시간여행마을 안내소를 비롯해 근대역사박물관, 동국사, 경암철길마을, 3.1운동100주년 기념관등 등 주요 관광지에서 군산의 역사와 문화를 알리는 홍보대사 역할을 하고 있다.

또한 주요관광지(경암철길, 초원사진관등)에서 지역사회의 코로나 추가 확산을 방지하고 깨끗하고 안전한 관광 환경을 조성하고자 ‘생활 속 거리두기’ 홍보 캠페인 및 마스크 착용·2m거리두기를 계도하고 있다.

아울러 군산시는 코로나19 생활방역체계로 전환된 후 관광지를 찾는 내방객이 많아짐에 따라 관광객 이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관내 관광안내소 9개소에 대해 일제 점검을 실시했다. 이번 점검에서 관광안내소의 편의시설 상태 ․ 홍보물 비치여부 등 전반적인 사항을 점검하고, 부족한 홍보물 및 편의 물품 비치와 내·외부 시설물에 대한 수리를 진행할 계획이다.

문화관광 해설사 근무복 지급과 관광안내소 정비를 통해 코로나19이후 침체된 군산 내수관광 활성을 촉진하고, 문화관광해설사들이 군산시 문화관광해설사로서의 자부심을 가지고 관광객을 대하는 마음가짐을 새롭게 가다듬어 보다 나은 해설서비스를 제공하도록 할 방침이다.

한편, 문화관광해설사 예약 및 기타 자세한 문의사항은 시간여행마을 안내소(063-446-5114) 관광진흥과(063-454-3338)에서 안내받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