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G-LOGO

익산 코로나19 접촉자 일부 격리해제

4번째 확진자 원광대 장례식장 접촉자 55명, 자가격리 해제 전 검사 ‘음성’


  (  편집부   2020년 07월 01일   )

익산시에 따르면 코로나19 4번째 확진자의 접촉자 95명 중 장례식장 접촉자 55명에 대한 코로나19 진단검사 결과가 음성으로 판정되며, 이에 따라 음성 판정을 받은 55명의 자가격리가 1일 해제되었다.

현재 4번째 확진자와 관련된 자가격리 대상자는 총 95명으로 익산시는 최종 노출일로부터 14일간 1:1 모니터링, 자가격리 이탈감시, 불시 현장점검 등을 실시해왔다. 나머지 40명에 대한 자가격리 해제는 오는 9일까지 점차적으로 이뤄진다.

시는 접촉자로 분류됐을 경우 14일간 자가격리를 실시하고 격리 13일째 반드시 한 번 더 진단 검사를 실시해 음성 판정을 받은 후 격리를 해제시킴으로써 촘촘한 방역망을 구축하고 있다.

시는 발 빠른 대응으로 추가 확진을 차단했지만 고위험시설에 대한 방역과 점검을 강화하는 등 비상태세를 당분간 유지할 방침이다.

정헌율 시장은“앞으로도 코로나19 지역감염을 차단하기 위해 방역을 철저히 하는 등 긴장의 고삐를 늦추지 않겠다”며 “시민분들께서도 마스크 착용 등 위생수칙 준수에 협조해달라”고 당부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