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G-LOGO

군산근대역사박물관 장미갤러리, 전덕희 개인전 『陽春花談(양춘화담)』개최

봄, 여름, 가을, 겨울과 자연을 담은 문인화 작품 20점 공개


  (  편집부   2021년 07월 07일   )

IMG
군산시 근대역사박물관(이하 박물관)은 오는 8월 1일까지 박물관 분관인 장미갤러리 2층 전시관에서 문인화가 전덕희 개인전『陽春花談(양춘화담)』을 개최한다.

전덕희 작가는 전라북도 미술대전, 대한민국 해동서예 문인화대전, 전국 율곡 서예대전 등에서 초대작가로 참여하고, 전국 새만금 서예문인화대전에서 심사위원을 역임했다. 현재 월명서화학회, 예묵회 등을 통해 군산 지역에서 활동하고 있다.

이번 개인전에서는 ‘부귀화’, ‘붓꽃’ 등 봄의 정취를 담은 자연을 표현한 작품들과 봄·여름·가을·겨울 사계절의 풍경을 한지에 담아낸 작품 ‘봄날의 계곡’, ‘여름날의 추억’, ‘추억속으로’, ‘설경’ 등 20점의 문인화 작품을 공개했다.

근대역사박물관 홈페이지와 SNS 채널에서는 전시관 전경과 작품을 소개하는 온라인 영상도 함께 제공되고 있다.

박물관관리과 관계자는 “군산근대역사박물관 분관인 장미갤러리에서는 군산에서 활동하고 있는 작가들의 예술활동을 지원하고자 매년 전시참여자 공개모집을 통해 전시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며, “2021년에는 총5명의 지역작가가 전시 참여자로 선정되어 전덕희 개인전에 이어 서양화, 문인화, 민화 등의 장르에서 활동하는 군산 작가들의 전시를 준비 중”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