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G-LOGO

원광대, 한의학국제협력교육센터 설립

한의학 국제교육 및 국제협력 사업 확대


  (  편집부   2021년 09월 06일   )


▲ 미주선학대학원 스텝 및 학생들의 원광대 연수 장면

원광대학교(총장 박맹수)는 오는 2022년 설립 50주년을 맞는 한의과대학의 폭넓은 인프라를 활용, 한의학 국제교육 및 국제협력 사업 확대를 위해 2학기 개강과 함께 ‘한의학국제협력교육센터’를 설립했다.

센터 설립은 민족의학신문, 한국한의학교육평가원, 보건의료인국가시험원 등에서 다양한 활동을 하고, 보건복지부에서 출판한 한의사 해외진출 가이드북 시리즈(미국, 캐나다, 호주, 유럽, 동남아) 집필, 문화재청에서 추진한 경남 산청군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 동의보감 열린강좌’를 개발해온 한의과대학 강연석 교수 주관으로 이루어졌다.

원광대는 이와 함께 한의학을 통한 국제협력 및 교육 연구, 의학교육 관련 연구 및 평가인증 기관 교류·협력, 한의학 교육 및 국제협력 관련 전문 인력 양성 등의 사업을 추진한다. 이 사업에는 한의과대학 소속 교원뿐만 아니라 한약학과, 의학과 및 간호학과 교육 전문가도 함께 참여한다.

또한 한의학국제협력교육센터는 보건복지부에서 추진하고 한국한의약진흥원이 주관하는 ‘한의약 해외연수·교육 지원 사업(21~23년)’을 수행할 계획이다.

사업을 추진하는 강연석 교수는 “원광대는 한의학과 함께 성장해온 학교법인을 기반으로 한의학을 국가 고등교육체계에서 교육하고, 한의사들이 국가의료체계에서 진료할 수 있도록 노력하는 일에 동참해왔다”며 “한의과대학이 있는 전국 12개 대학 가운데 유일하게 ‘일원의학(一圓醫學)’이라는 통합의료 철학을 제시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원광대 한의과대학(학장 강형원)은 원불교에 뿌리를 두고 있는 미국 펜실베니아 주의 미주선학대학원(총장 김복인)을 중심으로 프랑스, 베트남, 태국 등의 학교들과 지속적으로 국제협력 교육 사업을 진행하는 등 한의학의 세계화에 앞장서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