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대 연구비 수주 ‘전국 상위’
국립대 중 13위...“연구능력 극대화에 최선”

트위터로 보내기

군산대는 “8월말 공시된 대학알리미 자료 분석 결과, 연구비 수주 부문에서 상위그룹 수준을 나타내는 것으로 분석됐다”고 21일 밝혔다.

군산대는 2018년 기준 총 667개의 과제에 선정되며 282억 215만원의 연구비를 수주했다. 전국 205개 대학 중 51위 수준이다. 전임교원 1인당 연구비는 8억 418만원으로 전국 38위다.

전국 국립대학 순위로는 전체 연구비 수주실적 13위, 전임교원 1인당 연구비 수주실적 11위이다.

대학 연구비 수주는 대학의 연구실적과 교육환경에 많은 영향을 미치며 대학의 경쟁력을 가늠하는 중요한 기준이 된다.

군산대가 대학 규모에 비해 높은 수준의 연구비 수주 성과를 올린 데는 평소 생애주기별 연구지원 체계 확립, 학술활동 지원 강화, 기초학문분야 연구지원 강화 등을 통한 ‘연구지원 체계 고도화’를 목표로 다양한 노력을 해왔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군산대는 특히 해상풍력, 미래자동차, 신재생에너지, 스마트 양식 등 지역산업과 밀착된 지역주력산업에 있어 우수한 연구력과 경쟁력을 갖추고 있다.

곽병선 총장은 “군산대는 지역의 강소대학이지만, 우수한 교수진과 연구 환경 구축을 통해 어느 대학 못지않은 우수한 연구능력을 보유하고 있다”면서 “대학차원에서도 대학의 연구능력을 최대한 끌어올리기 위한 다양한 노력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 JEONBUK EDUCATION NEWS  문수현 기자   2019년 09월 23일   )
 















   

PAGETOP






개인정보취급방침

발행인: 국립 군산대학교 산학협력단 단장 김영철 | 편집인 : 군산대 산학협력단뉴스 담당자 임창현 (보도자료수신 메일: ksnuiucf@gmail.com )
전라북도 군산시 대학로 558(미룡동) 국립 군산대학교 산학협력관 4층 산학협력단 교수실
COPYRIGHT(C) 군산대학교 산학협력단 뉴스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