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상반기 예산 5192억 푼다
지역 경기 위축 극복 위해 올해 예산 72% 투입

트위터로 보내기

군산시는 5일 긴급 신속집행회의를 개최하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에 따른 지역 경기 위축을 극복하기 위해, 올해 예산의 72%인 5192억원을 상반기에 투입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시는 특히 주요목표로 △신속집행 가능 사업 추경 재편성 △소비투자대상사업 집중관리 △10억원 이상 대규모사업 실시간 집행상황 모니터링 △책임성 제고를 위한 담당자 실명제 △신속집행 가능제도 활용 등을 설정했다.

강임준 시장은 “지역경제가 어려울 때 희망의 불씨를 살리기 위해, 모든 부사가 어느 때보다 적극적으로 재정 집행을 추진하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와 관련해 방역대응 예산을 신속히 집행, 시민의 안전 확보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말했다.



( JEONBUK EDUCATION NEWS  문수현 기자   2020년 02월 05일   )
 















   

PAGETOP






개인정보취급방침

발행인: 국립 군산대학교 산학협력단 단장 김영철 | 편집인 : 군산대 산학협력단뉴스 담당자 임창현 (보도자료수신 메일: ksnuiucf@gmail.com )
전라북도 군산시 대학로 558(미룡동) 국립 군산대학교 산학협력관 4층 산학협력단 교수실
COPYRIGHT(C) 군산대학교 산학협력단 뉴스 ALL RIGHT RESERVED.